우수 농업기술, 터키 현지에서도 통했다. > 사회

본문 바로가기
베스트신문사 베스트도민일보
베스트신문사 베스트도민일보
도정,광역뉴스 도정뉴스 광역뉴스
속보 연예 증권/주식 국제/통일
최종편집일: 2018-11-14 19:55:34
사이트 내 전체검색


베스트신문사 그룹 배너
베스트신문사 앱
best top10
최신뉴스

사회

우수 농업기술, 터키 현지에서도 통했다.

페이지 정보

기사승인 작성일18-03-20 15:53

본문


우수 농업기술, 터키 현지에서도 통했다.

 

터키에 ‘한국형 버섯 병재배 생산시설’첫 수출, 국산 버섯 이슬람시장 진출 기대

 

‘한-터키 생식용 포도육종 프로젝트’협약 체결... 고급 유럽형 포도 신품종 육성

 

경상북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19일(월), 터키 얄로바에 위치한 터키중앙원예연구소에 한국형 버섯 병재배 생산시설을 첫 수출하고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.

 

현지에서 열린 준공식에는 곽영호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, 메흐메트 대니스 터키 농림부차관, 일마즈 보즈 터키 중앙원예연구소 소장, 박용덕 터키한인회장을 비롯하여 농업인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.

 

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2013년 터키 이스탄불에서 개최됐던 「이스탄불-경주 세계문화엑스포」가 인연이 되어 터키 중앙원예연구소와 공동으로 2015년부터 수출용 버섯 신품종 육성을 위한 국제 공동 연구과제를 추진해 왔다.

 

그 결실로 지난해 아위느타리버섯 신품종 ‘바위1호’(터키 카파도키아 지역 유명관광지인 버섯바위 브랜드 활용)가 탄생했다.

 

‘바위1호’는 느타리와 새송이의 특성을 함께 가진 버섯으로 쫄깃하고 아삭하며 새송이 보다 비타민C가 6배 높아 항산화 효과도 커 유럽에서 시장성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 

협약-좌 후세인 가지카야 터키농업연구개발정책청장, 우 곽영호 농업기술원장).jpg

또한 신품종의 공동수출 교두보 역할을 할 「버섯재배를 위한 자동화 병재배 공정 도입 과제」를 2016년부터 공동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에 ‘한국형 병버섯 재배시스템’을 전수, 터키 중앙원예연구소에 설치했다.


혼합기, 입병기, 접종기 등 한국형 병버섯 재배시스템을 터키 현지에 도입, 앞으로 국내 육성 신품종 버섯의 유럽 및 이슬람 시장 진출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한편, 이날 준공식에 이어 ‘고품질 포도 품종 육성’을 위한 국제 공동연구 신규과제 협약도 체결했다.

 

이를 통해 도 농업기술원은 터키의 다양한 포도 유전자원을 활용하여 최근 국내에서 급증하고 있는 수입산 포도를 능가하는 씨가 없고, 당도가 높은 유럽형 포도 신품종 육성을 위해 「한-터키 생식용 포도 육종 프로젝트」를 추진할 계획이다.

 

곽영호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장은 “형제의 나라, 터키에서 한국형 버섯 연구시설 준공은 큰 의미가 있으며 국내 버섯품종이 터키와 유럽시장 진출의 첫 발을 내디딘 것 같아 기쁘다”며

 

“올해 시작하는 포도 신품종 공동연구에서도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
베스트신문사 경북도민일보 지영재 기자 jyj6484@bestdm.kr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밴드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사회 목록

Total 1,055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

접속자집계

일일최대
162,483
전체누적
33,374,943
로고 상호: Best도민일보 | 대표: 정성환 | 사무소: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4길 20. 1209호(맨하탄21 리빙텔) | Tel. 070-4406-6003
정기간행물등록번호: 경북, 아00345 (신문사업·인터넷신문사업) | 등록일: 2014.12.22 | 개인정보|청소년보호책임자 : 정성환
제호: Best도민일보 | 발행소: 경상북도 영주시 번영로24번길 11-11. (휴천동, 노블레스 307호) | Tel. 070-4898-3000 | Fax. 070-8248-3001
종별: 인터넷신문 | 보급지역: 전국 | 대표/발행인/편집인: 정성환 | 사업자등록NO: 512-01-65764
Copyright © 베스트도민일보. E-mail : bdm@bestdm.kr All rights reserved.
상단으로
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
농협: 302-0941-2993-11
통신판매신고업등록번호: 2015-경북영주-0024호
제호: 베스트 신문사 | 서울본사: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4길 20. 1209호(맨하탄21 리빙텔) | Tel. 070-4406-6003
정기간행물등록번호: 서울, 아04423 (신문사업·인터넷신문사업) | 대표/발행인/편집인: 정성환
홈페이지: www.bestdaily.co.kr | 종별: 인터넷신문 | 보급지역: 전국
제호: Best광역일보 | 정기간행물등록번호: 경북, 아00361 (신문사업·인터넷신문사업) | 대표/발행인/편집인: 정성환
홈페이지: www.bestgyd.co.kr | 종별: 인터넷신문 | 보급지역: 전국